상단여백
HOME 국제
日어업연합회 "오염수 방류 반대"…도쿄전력 분석결과 기준 미만
yna 경수현 박성진 특파원 | 승인 2023.06.22 21:34

(도쿄=연합뉴스) 경수현 박성진 특파원 = 일본 전국의 어업조합들이 가입한 전국어업협동조합연합회가 22일 후쿠시마 제1원전 오염수(일본 정부 명칭 '처리수')의 해양 방류에 반대한다는 결의를 채택했다.

일본의 전국어업협동조합연합회 로고

[연합회 홈피 캡처, 재배포 및 DB화 금지]

아사히신문과 민영 방송사인 닛테레 보도에 따르면 연합회는 이날 총회에서 4년 연속 반대 입장의 특별 결의를 채택했다.

연합회는 일본 정부가 어민 지원을 위해 500억엔(약 4천560억원) 규모의 기금을 창설하고 안전성 설명회를 여는 등 대응해온 점은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하지만 원전 사고 오염수 해양 방류가 세계적으로도 경험이 없는 일로 어민들이 미래 불안을 떨쳐버릴 수 없다고 지적했다.

일본 전국어업조합연합회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 반대"

(도쿄=연합뉴스) 박성진 특파원 = 일본 어민들이 후쿠시마 제1원전 오염수(일본 정부 명칭 '처리수') 해양 방류에 대해 정부에 반대 의사를 지속해서 전달하는 가운데 수산물 등 유통업자들도 정부에 설명을 요구했다고 현지 방송 NHK가 지난 20일 보도했다. 사진은 지난 2월 2일 촬영한 일본 후쿠시마 원전 내에 오염수를 저장해 놓은 저장 탱크들 모습. sungjinpark@yna.co.kr

사카모토 마사노부 연합회장은 "방류에 반대한다는 입장은 변하지 않고 정부가 수십 년에 걸쳐 책임을 져야 한다는 것을 결의로 요청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사카모토 연합회장은 이날 오후 니시무라 야스토시 경제산업상을 만나 다시 반대 의사를 전달했다.

한편 도쿄전력은 방류 결정시 최초로 방류할 오염수의 방사성 물질 농도를 분석한 결과 자국 규제 기준치 미만으로 나타났다고 발표했다고 교도통신이 이날 보도했다.

분석 대상이 되는 세슘137 등 방사성 물질 29개 종류가 기준치 미만이었으며, 다핵종제거설비(ALPS)로 제거할 수 없는 방사성 물질인 삼중수소(트리튬)는 L(리터)당 14만 베크렐(㏃)로 측정됐다.

도쿄전력은 오염수를 바닷물과 희석해 삼중수소 농도를 자국 규제 기준의 40분의 1인 L당 1천500㏃ 미만으로 방류할 계획이다.

이번에 분석 대상이 된 오염수는 해양 방류 결정 시 최초로 방류할 측정·확인용 탱크에 보관 중인 오염수 1만t 가운데 일부로 지난 3월에 채취한 것이다.

일본 정부는 조만간 국제원자력기구(IAEA)가 공표할 보고서에서 특별한 문제점이 지적되지 않으면 예고한 대로 올여름에 오염수 방류를 강행하겠다는 의사를 밝혀왔다.

이와 관련, 도쿄전력은 사실상 방류 준비를 거의 끝낸 상황이다.

지난 4월 오염수 해양 방류를 위한 1천30m 길이의 해저터널 굴착을 완료한 뒤 6천t의 바닷물을 주입했으며, 이달 12일부터는 약 2주간의 일정으로 방류 설비 시운전에 들어갔다.

evan@yna.co.kr

yna 경수현 박성진 특파원  gcilbonews@daum.net

yna 경수현 박성진 특파원  gcilbonews@daum.net

<저작권자 ©김천일보 김천i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yna 경수현 박성진 특파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상호 : 김천일보 김천iTV  |  경북 김천시 거문들1길 88-74  |  전화번호 : 054-436-2287
등록번호 : 경북, 아 00398  |  대표전화 : (054)437-0478  |  등록일 : 2016년 01월 18일  |  발행인 겸 편집인 : 이명재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성숙  |  e-mail : gcilbonews@daum.net
Copyright © 2023 김천일보 김천iTV.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