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상북도, 올해 자연재해예방사업 전국 최다 투입191개소, 2502억원 전국 최다 투입.... 전년대비 43개소, 243억원증액
편집부 | 승인 2023.01.23 21:40

경상북도는 2023년 자연재해예방사업에 총 2502억원(국비 1251억, 지방비 1251억)을 투자한다.

특히, 올해 국비예산은 전년(148개소, 1,008억원) 대비 243억원 늘어난 1251억원으로 전국에서 제일 많이 확보했다.

경산시 부기지구 재해위험 개선지구 정비사업(준공)

올해 재해예방사업의 주요 내용으로는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사업 78지구 1292억원, 풍수해생활권 종합정비사업 12지구 471억원, 급경사지 붕괴위험지구 정비사업 24지구 355억원, 재해위험저수지 정비사업 17지구 113억원, 스마트 계측관리 구축사업 58지구 41억원, 우수저류시설 2지구 230억원 등이다.

스마트계측관리 시스템 구축, 신규 사업으로 도민 안전 확보

이중 신규 사업으로 추진하는 스마트계측관리 시스템 구축은 소하천 주변의 주거지 홍수피해에 대비한 위험징후 감지 시 신속한 위험 경보 안내 등의 시스템을 구축하는 사업으로 도민의 생명과 재산보호에 큰 도움을 줄 것으로 전망된다.

영덕군 병곡지구 풍수해 생활권 종합정비사업(신규)

또 행정안전부 공모사업인 ‘풍수해생활권 종합정비사업’은 영덕 병곡지구 등 신규지구 4개소와 계속사업 8개소를 포함해 총 12개소의 종합적인 재해예방사업도 추진한다.

이를 통해 마을 주변 생활권 단위의 재해위험을 전반적으로 해소할 수 있을 전망이다.

재해예방사업은 다른 사회간접자본사업(SOC)과는 달리 도민의 생명과 재산 보호에 직결되는 사업인 만큼 변화하는 이상기후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한층 더 강화해 나갈 방침이다.

울진군 후포지구 풍수해 생활권 종합정비사업(신규)

이에 도는 태풍 및 집중호우로 인해 발생될 수 있는 위험요인을 근원적으로 차단하기 위해 보다 많은 예산확보에 더 주력하기로 하고, 중앙부서에 열악한 지방재정과 사업의 당위성을 강하게 어필해 나갈 예정이다.

김병삼 경상북도 재난안전실장은“이상기후에 따른 자연재난으로부터 도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해 재해예방사업을 보다 적극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편집부  gcilbonews@daum.net

편집부  gcilbonews@daum.net

<저작권자 ©김천일보 김천i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상호 : 김천일보 김천iTV  |  경북 김천시 거문들1길 88-74  |  전화번호 : 054-436-2287
등록번호 : 경북, 아 00398  |  대표전화 : (054)437-0478  |  등록일 : 2016년 01월 18일  |  발행인 겸 편집인 : 이명재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성숙  |  e-mail : gcilbonews@daum.net
Copyright © 2023 김천일보 김천iTV.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