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이태원 참사 희생자 65명 유가족 '협의회' 만든다…"진상 규명"
yna 이미령 기자 | 승인 2022.11.28 23:53
오열하는 이태원 참사 희생자 유가족들

(서울=연합뉴스) 서대연 기자 = 이태원 참사 유가족들이 22일 오전 서울 서초구 민주사회를 위한 변호사모임(민변)에서 열린 입장발표 기자회견에서 오열하고 있다. 2022.11.22 [공동취재] dwise@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미령 기자 = 이태원 참사 희생자 유가족들이 협의회 구성에 나섰다.

이태원 참사 희생자 65명의 유가족으로 구성된 '10·29 이태원참사 희생자 유가족 협의회'(가칭) 준비모임은 28일 성명을 내고 "정부에 유가족의 목소리를 정확히 전달하고, 희생자들의 억울한 죽음에 대한 진상을 규명하며 책임자들에게 합당한 책임을 묻고자 한다"고 밝혔다.

이들은 "정부는 일부 책임자들에 대해서만 수사와 조사를 진행하면서 유가족들에게 어떤 설명도 하지 않고 있다"며 "제대로 된 진상 및 책임 규명도 이뤄지지 않는 상황에서 왜 국가배상을 검토하겠다는 이야기부터 하느냐"고 성토했다.

이어 "참사 이후 유가족들이 서로의 안부를 묻고 소통할 수 있도록 하는 정부의 조치가 없어서 유가족들은 고립된 채 슬픔과 고통을 이겨내야만 했다. 유가족들은 서로 소통할 기회를 스스로 찾아야만 했다"고 협의회 구성 배경을 설명했다.

이들은 "모든 희생자 유가족들이 언제든 합류할 수 있는 협의회를 만들어보려 한다"며 소통을 원하는 유가족은 민주사회를 위한 변호사모임(민변) 공익인권변론센터를 통해 연락해 달라고 당부했다.

already@yna.co.kr

yna 이미령 기자  gcilbonews@daum.net

yna 이미령 기자  gcilbonews@daum.net

<저작권자 ©김천일보 김천i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yna 이미령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상호 : 김천일보 김천iTV  |  경북 김천시 거문들1길 88-74  |  전화번호 : 054-436-2287
등록번호 : 경북, 아 00398  |  대표전화 : (054)437-0478  |  등록일 : 2016년 01월 18일  |  발행인 겸 편집인 : 이명재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성숙  |  e-mail : gcilbonews@daum.net
Copyright © 2023 김천일보 김천iTV.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