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경제
박범계, 감사원법 개정안 비판 최재형에 "책임 느껴야 할분"
yna 정수연 기자 | 승인 2022.09.16 10:03

(서울=연합뉴스) 정수연 기자 = 더불어민주당 박범계 의원은 16일 민주당에서 발의한 이른바 '감사원 정치개입 방지법'(감사원법 개정안)을 비판한 감사원장 출신 국민의힘 최재형 의원을 향해 "그런 말씀을 하실 자격이 없다"고 말했다.

박 의원은 이날 MBC 라디오에 출연해 "지금 정권이 교체됐지만 감사원이 정치적 중립성을 위반하고 문재인 정부의 여러 사업, 특정감사 사안이 수십 개가 넘는다"며 이같이 밝혔다.

박 의원은 "전 정부에 대한 전방위적인 의도성 정치감사를 하는 것인데 시초가 최재형 감사원장이 중간에 그만두고 정치에 입문하지 않았는가"라며 "최재형 원장과 그 지시를 직접 수행한 유병호 (감사원) 사무총장이 사실상 지금 감사원의 정치감사·표적감사를 주도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그런 측면에서 최재형 감사원장은(의원은) 감사원이 정치적 중립성 소용돌이에 빠진 것에 대해 책임을 느껴야 할 분이지 그런 말씀을 해서는 안 된다"고 밝혔다.

앞서 민주당 신정훈 의원은 14일 '특별감찰 시 국회 소관 상임위원회에 감찰계획서 제출·승인 및 감사 결과 국회 보고', '감사 대상자에 감사 사유 사전 통지' 등의 내용이 담긴 감사원법 개정안을 대표발의했다.

이에 대해 최 의원은 15일 "헌법체계를 파괴하는 민주당의 기상천외한 발상은 가리고 덮어야 할 지난 정부의 불법과 비리가 얼마나 많은지를 스스로 자인하는 것밖에 되지 않는다"고 비판했다.

민주당 박범계 의원(서울=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더불어민주당 윤석열정권 법치농단저지대책단 박범계 단장이 15일 국회 소통관에서 열린 유병호 감사원 사무총장 주취 폭행 의혹 보도 관련 기자회견에서 유 사무총장의 해명을 요구하고 있다. 2022.7.15 [국회사진기자단] uwg806@yna.co.kr
jsy@yna.co.kr

yna 정수연 기자  gcilbonews@daum.net

yna 정수연 기자  gcilbonews@daum.net

<저작권자 ©김천일보 김천i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yna 정수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상호 : 김천일보 김천iTV  |  경북 김천시 거문들1길 88-74  |  전화번호 : 054-436-2287
등록번호 : 경북, 아 00398  |  대표전화 : (054)437-0478  |  등록일 : 2016년 01월 18일  |  발행인 겸 편집인 : 이명재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성숙  |  e-mail : gcilbonews@daum.net
Copyright © 2022 김천일보 김천iTV.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