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경제
김천시의회 임동규 의원, KTX구미역 정차 및 신설 무용론 제기.... 명분 없는 정치적 논리
편집부 | 승인 2022.09.13 16:31

김천시의회 임동규 의원(산업건설위원회)이 13일(화) 열린 제231회 1차 정례회 본회의에서 5분 자유발언을 통해 KTX구미역 정차 및 신설은 정치적 논리의 부산물일뿐, 이미 확정된 대구광역전철 1단계·2단계 사업으로 구미시민의 교통편리성은 충분히 확보되었다고 강조했다.

임동규 의원은 최근 불거진 대구시와 구미시 사이의 취수원 갈등은 무한경쟁 지방자치시대의 대표적인 사례라고 설명하면서, “구미시장과 구미시 정치권 인사들의 잇단 망언으로 폐수방류와는 전혀 상관 없는 김천시를 언급하면서 김천시민들을 자극 하고 있다”며, “근거없는 비방과 망언에 대해서는 앞으로도 절대 좌시하지 않을 것이며 시민을 대표해 끝까지 그 책임을 물을 것”이라고 지적했다.

또한 임 의원은 “구미시가 ‘맑은 물 협정’을 계기로 KTX구미역 정차와 신설, 중부내륙고속도로 확장, 드론 특별자유화구역 지정 등 지역의 숙원사업과 취수원을 맞바꾸는 묘수를 들고 나왔다”라며, 이는 김천시가 추진하고 있거나 진행하려는 사업과도 밀접한 관련이 있는 만큼 김천시는 이를 김천시민뿐만 아니라 구미시민들에게도 적극적으로 알려 더 이상 구미 정치권이 정치적 논리와 지역이기주의로 지역 갈등을 조장해서는 안된다고 주장했다.

마지막으로 “KTX구미역 정차 및 신설은 김천시민들의 교통접근성과 편리성을 제한하며 나아가 지역경제 쇠퇴와 인구감소를 가속화시키는 촉매제가 될 수도 있다”라고 언급하면서, “2023년 경산-구미 간 대구광역전철 1단계 사업과 김천-구미 간 2단계 사업이 완료되면, 구미시민들은 15분 간격으로 14분이면 김천KTX를 이용할 수 있다”라며 두 지자체가 상생 발전 할 수 있는 지혜를 모으고 함께 협력해야 한다고 밝혔다. 

편집부  gcilbonews@daum.net

편집부  gcilbonews@daum.net

<저작권자 ©김천일보 김천i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상호 : 김천일보 김천iTV  |  경북 김천시 거문들1길 88-74  |  전화번호 : 054-436-2287
등록번호 : 경북, 아 00398  |  대표전화 : (054)437-0478  |  등록일 : 2016년 01월 18일  |  발행인 겸 편집인 : 이명재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성숙  |  e-mail : gcilbonews@daum.net
Copyright © 2022 김천일보 김천iTV.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